MUSE of MONET



Anamorphic Storytelling Media art

IMMERSIVE MUSEUM

PROJECT OVERVIEW

<뮤즈 오브 모네>는  '클로드 모네'의 삶과 예술 세계를 주제로 한 이머시브(Immersive) 미디어아트 작품입니다.

모네가 사랑한 아내 까미유 부터 빛의 마스터 화가가 되기까지... 모네의 일생 중 몰입하게 되는 뮤즈 순간의 변화를 주제로 스토리가 펼쳐집니다.


램퍼스는 이미지(작품)를 크게 보여주는데 그치는 다수의 미디어아트 전시관의 사례와 차별이 되는 프로젝트를 기획해야만 했습니다.


전국 최고 소득 수준의 도시 울산 광역시.

하지만 그에 반해 문화예술 시설이 부족하며, 이에 따라 시민들에게 울림과 영감을 주는 콘텐츠가 현저히 부족하다는 점.

예술가를 주제로 한 미디어아트가 많지만 거장의 마스터피스에 걸맞는 미디어아트 전시는 아직까지 없다는 점.

바로 이점이 <뮤즈 오브 모네> 콘텐츠가 단순 미디어아트를 넘어 하나의 예술작품이 될 수 있게한 이유입니다.


1. 화가 모네의 일생을 뻔한 작품 년도에 의존하지 않고 인물의 캐릭터와 사건으로 풀어내는 수준 높은 스토리텔링 드라마

2. 인류 역사상 가장 사랑받는 모네의 작품을 클래식과 현대음악 사운드, 그리고 모네의 목소리 나레이션으로 함께 연출한 미디어아트 사운드

3. 100평이 넘는 공간의 벽면과 바닥을 가득 메운 이머시브 비디오 맵핑 기술의 압도적인 시각적 스케일 

4. 360 아나몰픽 연출을 활용한 착시와 놀라움 와우포인트 연출의 연속

5. 흔한 명화 미디어아트 전시관과 같은 그림을 크게 투사해 단순히 움직이는 수준을 뛰어넘는, 여운과 감동을 줄 수 있는 명작


뮤지엄101은 울산광역시에 생긴 최초의 실감 영상 전시관이자 유료 전시관입니다.

<뮤즈 오브 모네> 는 뮤지엄101의 대표 콘텐츠로써 본편 30분, 포토타임 15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콘텐츠가 상영되는 동안에는 자유롭게 착석 후 관람하는 형태입니다.





러닝타임 : 본편 30 + 포토타임 15분     l      제작기간 : 1년6개월 (전시관 준공 사정)      l      타겟층 : MUSEUM101 관람객      l      프로젝트범위 : 전시관 사업 총괄 - 콘텐츠 기획 제작

➊ 기획 2개월 - 리서치, 컨셉 도출, 연출, 시나리오 제작, 기획 보고   +   ➋ 제작 2개월 - 스토리보드, CG, BGM, 종합편집   +   ➌ 시사 및 납품 2주 - 광고주 피드백 반영 및 수정

01 

단순 미디어 맵핑 전시가 아닌,


100평이 넘는 공간을 작품으로 승화시키다

"비록 지금 여기는 텅빈 시멘트 벽 뿐이지만,

마침내 공간의 완성은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안에 머무는 사람이 비로소 공간에 젖어들어 향유할 수 있어야하며

우리가 만들어야 할 공간은 하나의 예술 작품과도 같아야 합니다."


- 이정윤 감독님의 첫 디렉션 중 -

이머시브 전시관 <뮤지엄101>
제 1전시관 ㅣ 
공간 정보


02 

단순 미디어 맵핑 전시가 아닌,


작품으로서 평생 기억에 남을 명작 콘텐츠를 만들다


램퍼스 만의


STORYTELLING


01 연대순이 아닌 탄탄한 기획과 스토리 구성

02 생생한 감정 표현으로 몰입과 공감 유도, 동의까지

03 인물과 사건 위주의 실감나는 드라마 연출


램퍼스 만의


IMMERSIVE


01 관람객을 깜짝 놀라게하는 착시 연출

02 스토리와 연계해 뇌리에 기억될 시각적 Wow Point

03 작품 속으로 빨려들어가는 무한 스케일 연출


램퍼스 만의


CREATIVE EXPANDED CG


01 해상도 문제해결 드로잉 제작 방식

02 Top수준의 모션그래픽

03 내외부 전문가 자문 및 검수 진행

램퍼스 만의 

STORYTELLING


스토리텔링, 왜 다른가?


하나.


 연극 + 영화 + 다큐  모두가 접목되어 이머시브 미디어아트로 태어나다

1년, 클로드 모네 그림 작품 뿐만아니라 현존 다큐멘터리, 편지, 서적, 논문 등 360도로 조사와 연구 후 진행

정교하게 계산된 스토리텔링, 전문 작가와 자문위원 회의를 거쳐 마침내 완성

둘.


클로드 모네가 들려주는 그때 숨겨져 있던 이야기

: 모네의 목소리 나레이션이 30분 스토리를 이끌어 갑니다


가상의 모네 인격에 걸맞는 보이스 톤을 심사숙고 하다


램퍼스 만의 

IMMERSIVE MEDIA ART


무작정 연출하는 놀라움, WOW Point가 아닌


정교하게 설계된 스토리텔링과 공간 연출을 설득력있는 Immersive Wow Point로 구현


' 무의미한 놀라움은 단순 쇼와 다를 바 없다 '


아내 카미유와 사별한 후 깨닫게 된 

빛으로 해석되는 세상의 변화를 표현한 IMMERSIVE 연출

'인상주의', '인상파'라는 용어가 만들어진 

결정적인 대표작 <해돋이>가 작은 화폭에서 드넓은 미술계로 들이닥치는 의미

동료 화가들을 모아 직접 전시회를 연 젊은 모네의 패기를 

보여주는 전시 입장권의 IMMERSIVE한 움직임


빛의 마스터로 변모해 가는 과정 중

다양한 연작 시리즈의 다양한 변화를 표현한 IMMERSIVE 연출

아내와 사별 후 성공을 거두며

무섭게 팔려나가는 작품의 수를 표현한 IMMERSIVE 연출

최종 해설 단계인 마지막 챕터로 진입하는

아웃트로(논픽션)로 연결되는 통로 IMMERSIVE 연출

카미유를 처음 만난 시절을 회상하며 독백하는 모네의 슬픔이 '수련 연작'으로 이어지는 IMMERSIVE 연출

모네가 남기고 간 수많은 명작으로 채워지는 세상을 표현한 IMMERSIVE 연출

램퍼스 만의 

CREATIVE EXPANDED CG


손바닥 크기의 원작을 집채만한 크기로


작은 크기의 일부 원작을 연장해 새롭게 드로잉 디자인하는 기술력

내외부 전문가와 자문 및 검수를 통해 원작의 Originality를 훼손하지 않고 이머시브 미디어아트로 구현


' 램퍼스만의 무한 확장 기술에는 5가지 원칙이 있습니다 '

원작의 크기 : 55cm X 65cm

100평 공간에 가득 채워질 사이즈로 연장 드로잉 : 48m X 16M X 7M 

360 이머시브 공간 맵핑 시뮬레이션

실제 관람자가 공간을 향유하는 모습

인상파 작품 총 270 여점, 그 중 모네의 작품은 200 점


모든 원작을 위와 같이 방식으로 제작

엔딩 크레딧 중 '아웃트로'에 쓰인 작품들 목록





STYLE FRAME

Result


 MUSEUM101의 주제 콘텐츠로 2024년 오픈해 현재 유료 전시관으로 운영 중입니다.

명작을 만들고자 했던 램퍼스의 목표는 

관람자들의 생생한 후기로 증명되고 있습니다.


Planning first, responsible for overall production by LAMPERS


Project Title / Muse Of Monet


Work Date_2022.7 - 2023.12












Credit


제공 / Museum101



PRODUCT COMPANY / LAMPERS (Seoul, KOR)





CREATIVE DIRECTOR / Jeong Yun Lee






제작



CHO YOUNG HO


PARK HEY ZI


PARK SEO YOUNG


LEE YONG JUN


RUN ON


LEE SU HEE





SOUND


PARK JI SUN


OH WOO SUK